뉴스 > 사회

박종철 예천군 의원 경찰 조사…폭행 사실 '인정'

심우영 기자l기사입력 2019-01-11 19:32 l 최종수정 2019-01-11 20:44

【 앵커멘트 】
해외 연수 중 가이드를 폭행해 고발당한 경북 예천군 의회 박종철 의원이 경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았습니다.
폭행 당시 입었던 외투를 입고 나온 박 의원은 폭행을 인정한다면서도, 거짓 해명 등에 대해선 답을 피했습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경찰 출석 시간에 맞춰, 경북 예천군의회 박종철 의원이 나타납니다.

폭행 당시 입었던 외투에 다소 초췌한 모습입니다.

- "사퇴하라! 사퇴하라"

박 의원은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습니다.

▶ 인터뷰 : 박종철 / 경북 예천군의회 의원
- "물의를 빚어서 죄송합니다. 가이드에게도 다시 한 번 사죄를 드리고, 군민들께도 사죄를 드립니다."

사건 초기 거짓 해명과 '나만 당할 수 없다'고 말한 의미를 묻는 말에는 답을 피했습니다.

▶ 인터뷰 : 박종철 / 경북 예천군의회 의원
- "조사에 충실히 임하겠습니다."

경찰은 이에 앞서 피해자로부터 서면 진술을 받고, 동료의원과 의회 직원의 참고인 조사를 마쳤습니다.

▶ 스탠딩 : 심우영 / 기자
- "경찰은 가이드가 처벌을 원하는데다, CCTV를 통해 폭행 사실이 드러난 만큼 박 의원을 상해죄로 입건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백재민 기자
고성민 VJ
영상편집 : 오혜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