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박종철 예천군 의원 경찰 조사…폭행 사실 '인정'

심우영 기자l기사입력 2019-01-11 19:32 l 최종수정 2019-01-11 20:44

【 앵커멘트 】
해외 연수 중 가이드를 폭행해 고발당한 경북 예천군 의회 박종철 의원이 경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았습니다.
폭행 당시 입었던 외투를 입고 나온 박 의원은 폭행을 인정한다면서도, 거짓 해명 등에 대해선 답을 피했습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경찰 출석 시간에 맞춰, 경북 예천군의회 박종철 의원이 나타납니다.

폭행 당시 입었던 외투에 다소 초췌한 모습입니다.

- "사퇴하라! 사퇴하라"

박 의원은 폭행 사실을 인정하고 사과했습니다.

▶ 인터뷰 : 박종철 / 경북 예천군의회 의원
- "물의를 빚어서 죄송합니다. 가이드에게도 다시 한 번 사죄를 드리고, 군민들께도 사죄를 드립니다."

사건 초기 거짓 해명과 '나만 당할 수 없다'고 말한 의미를 묻는 말에는 답을 피했습니다.

▶ 인터뷰 : 박종철 / 경북 예천군의회 의원
- "조사에 충실히 임하겠습니다."

경찰은 이에 앞서 피해자로부터 서면 진술을 받고, 동료의원과 의회 직원의 참고인 조사를 마쳤습니다.

▶ 스탠딩 : 심우영 / 기자
- "경찰은 가이드가 처벌을 원하는데다, CCTV를 통해 폭행 사실이 드러난 만큼 박 의원을 상해죄로 입건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백재민 기자
고성민 VJ
영상편집 : 오혜진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