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올레드TV 시장 4년간 2배씩 성장…33만대→260만대

기사입력 2019-01-13 07:17


전 세계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 판매량이 지난해까지 4년 연속 2배 성장세를 이어온 것으로 나타났다.
올레드TV가 출시된 2015년만 해도 불과 30만대 수준이었던 판매량이 매년 약 2배씩 늘어나 지난해에는 260만대를 돌파한 것으로 추산됐다.
13일 업계와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올레드TV는 지난해 1∼3분기 전세계에서 161만9000대가 팔려 전년 동기(84만7000대) 대비 2배 수준을 기록했다.
지난해 4분기 판매량도 전년 동기 대비 2배인 9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이는 지난 2015∼2017년 연간 판매량이 각각 33만5000대, 72만4000대, 159만2000대 순으로 2배씩 늘어난 데 이은 것이다.
업계 관계자는 "올레드TV 판매 규모는 올해 360만대, 2020년 700만

대, 2021년 1천만대로 늘면서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전체 TV 시장에서의 올레드TV의 점유율도 3년새 2016년 2.2%, 2017년 4.5%, 2018년 5.9% 순으로 올랐다.
IHS마킷은 올해는 올레드TV 점유율이 6.6% 올라선데 이어 2022년께 10%의 점유율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