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인천경찰청 소속 경위 몰카 찍다 체포돼…"만취해 女화장실서 몰카 촬영"

기사입력 2019-01-13 09:11 l 최종수정 2019-01-20 10:05


인천경찰청 소속 간부 경찰관이 여자 화장실에서 몰래 여성의 신체를 촬영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어제(12일) 인천 남동경찰서는 인천경찰청 소속 A 경위를 성폭력범죄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A 경위는 이날 오전 2시 20분쯤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한 상가건물 여자 화

장실로 들어가 자신의 휴대전화로 여성 신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피해 여성과 목격자 등의 신고를 받고 만취 상태인 A 경위를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했습니다.

경찰은 A 경위에 대한 기본조사를 마치고 집으로 돌려보냈고 조만간 다시 불러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한 뒤 입건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