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조국 민정수석 "페북 활동 대폭 줄이고 초심으로 돌아갈 것"

기사입력 2019-01-13 11:09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그동안 현안과 관련한 의견을 제시하는 통로로 이용했던 페이스북 활동을 줄이겠다는 뜻을 밝혔다.
조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이 열렸던 지난 10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 "민정수석 부임 후 전면 중단했다가 여러 이유로 논란을 감수하고 지난 5개월간 제한적 방식으로 재개했던 페이스북 활동을 대폭 줄이고자 한다"고 적었다.
조 수석은 "10일 자로 문재인 정부 임기 ⅓이 지나고 새로운 비서실장이 부임해 제2기 청와대가 시작했다"며 "이러한 시점을 맞이해 저는 2017년 5월의 초심으로 돌아가 민정수석실 업무에 더욱 몰입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조 수석은 "그동안 이 공간에서 소통해주신 여러분께 양해 말씀을 구한다"면서 "2019년, 권력기관 개혁이라는 시대적 과제를 실현하기 위해 전력 질주하겠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조국 민정수석 '정보저장매체 임의제출 동의서를 들고'<br />
<br />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31일 오후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정보저장...
↑ 조국 민정수석 '정보저장매체 임의제출 동의서를 들고'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31일 오후 열린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정보저장매체 임의제출 동의서를 들고 위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8.12.31

kjhpres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