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일본 해상에 '北어선' 표류…"일본 측 구조는 거부"

기사입력 2019-01-13 13:32 l 최종수정 2019-01-13 13:36

일본 홋카이도 무인도 주변서 발견된 북한 목선(2017년 11월)/ 사진=일본 해상보안청 제공
↑ 일본 홋카이도 무인도 주변서 발견된 북한 목선(2017년 11월)/ 사진=일본 해상보안청 제공

어제(12일) 오전 9시 20분쯤 일본 시마네(島根)현 오키(隱岐)섬 북쪽 350㎞에 있는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해상에서 북한 어선으로 보이는 선박이 표류했다고 산케이신문이 오늘(13일) 전했습니다.

신문에 따르면 어선에는 여러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들은 깃발을 흔들면서 구조를 요청하는 것을 일본 수산청 어업 단속선이 발견했습니다.

그러나 어선에 타고 있던 사람들은 일본에 의한 구조를 희망하지 않는다고 밝혀, 일본측은 북한 당국에 표류 사실을 전하고 "북한 측이 구조에 나서라"고 요청했습니다.

표류 어선이 침몰 등 급박한 위험은 없다고 보고 수산청 단속선은 현장에서 상황을 지켜봤으며, 일본 해상보안청 순시선도 수산청 단속선에 급히 합류했습니다.

이곳에서는 지난 8일에도 북한인 4명을 태운 목선이 엔진 고장으로 표류해 시마네현 경찰에 의해 표류 경위 등에 대해 조사를 받았습니다.

일본에서는

최근 몇 년 새 북한 선적 추정 선박이 동해 쪽 일본 해안으로 표류해 오는 일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들 선박은 대부분 한일 공동 관리 수역인 대화퇴(大和堆) 어장 부근에서 조업하다가 조난을 당한 것들입니다.

일본 해상보안청에 따르면 작년 한해 북한 선적 추정 선박이 일본 해안으로 떠내려온 사례는 207건 이상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