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가정양육수당 지원 기간 연장…"초등학교 입학 연도 2월까지 지급"

기사입력 2019-01-13 17:22 l 최종수정 2019-01-13 18:19

아이 돌보기/ 사진=연합뉴스
↑ 아이 돌보기/ 사진=연합뉴스

보건복지부는 올해부터 가정양육수당 지원 기간을 초등학교 취학 연도의 2월까지로 2개월 연장한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정부는 보육료·유아학비 등을 지원받지 않는 가정양육 가구의 만0∼6세 아동에게 월 10만∼20만원의 가정양육수당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연령별 지원금액은 만0세 20만원, 만1세 15만원, 만2∼6세 10만원이며, 지원 아동수는 작년 말 기준으로 전체 만0∼6세 아동의 25.7%인 74만5천677명입니다.

기존 가정양육수당 지원 기간은 초등학교 취학 전 연도의 12월까지로,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을 다닐 때 받는 보육료·유아학비에 비해 지원 기간이 2개월 짧아 형평성 문제가 제기되어 왔습니다.

정부는 기간 연장을 통해 3만4천여명의 취학 예정 아동에게 1∼2월분 가정양육수당을 지원합니다.

가정양육수당을 지원받던 아동은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취약 연도 2월까지 매월 25일에 수당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보육료·유아학

비를 지원받던 아동이 가정양육수당으로 변경을 원하면 매월 15일 이전에 변경신청을 하면 됩니다. 이때는 신청 당월 25일부터 가정양육수당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윤신 보건복지부 보육사업기획과장은 "가정양육수당 지원 연장과 함께 가정에서 양육하는 영유아를 위한 일시적인 보육수요에 대응하는 시간제보육 서비스도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