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민주당, 이용호·손금주 의원 입·복당 불허…"예상 못한 결과"

기사입력 2019-01-14 07:13 l 최종수정 2019-01-14 07:35

이용호, 손금주 의원/사진=연합뉴스
↑ 이용호, 손금주 의원/사진=연합뉴스

이용호, 손금주 의원 더불어민주당 복당 불허/사진=MBN 방송 캡처
↑ 이용호, 손금주 의원 더불어민주당 복당 불허/사진=MBN 방송 캡처

옛 국민의당 출신 무소속 이용호, 손금주 의원이 낸 복당과 입당 신청을 더불어민주당이 불허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어제(13일) 여의도 당사에서 당원자격심사위원회의 전체회의를 열어 이 같은 입장을 정했다고 윤호중 사무총장이 밝혔습니다.

윤 총장은 국회에서 별도 회견을 통해 "신청인들이 우리 당의 정강정책에 맞지 않는 활동을 다수 했다는 점을 확인했다"며 "대선과 지방선거를 통해 타당의 주요 간부와 무소속 신분으로 우리 당 후보들의 낙선을 위해 활동했으며 지난 시기 활동에 대해 소명이 부족해 당원과 지지자들을 설득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당원이 되기 아직 충분한 준비가 돼 있지 않다는 판단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민주당을 탈당한 뒤 당선돼 국민의당에서 정책위의장을, 손 의원은 수석대변인을 지내며

대선과 지방선거에서 민주당과 경쟁한 바 있습니다.

손 의원은 입당 불허 발표 후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당의 고민도 이해하지만,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결과에 당혹스러운 것이 사실"이라며 "그러나 당의 공식기구가 결정한 사안인 만큼 일단 당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따로 입장을 내지 않았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