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슈프리마, 美 퀄컴과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알고리즘 공급계약

기사입력 2019-01-14 08:38 l 최종수정 2019-01-14 08:55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솔루션 바이오사인. [사진 제공 = 슈프리마]
↑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솔루션 바이오사인. [사진 제공 = 슈프리마]
바이오인식 전문기업 슈프리마는 미국 퀄컴과 디스플레이 내장형(언더디스플레이) 지문인식 알고리즘 바이오사인(BioSign)의 라이센스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슈프리마는 지난해 스마트폰용 지문인식 솔루션을 삼성 갤럭시 J5 등에 탑재하며 스마트폰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입했다. 지난해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Mobile World Congress) 2018에서는 차세대 솔루션인 바이오사인(BioSign) 3.0을 발표하고, 여러 지문센서 업체들과 통합 솔루션 개발을 활발히 추진해 왔다.
최근에는 스마트폰에 전면 풀 디스플레이(Full Display)가 급속히 적용되는 추세에 따라 디스플레이에 지문인식 센서가 통합되는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기술이 활발히 개발, 도입되고 있다. 올해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들이 출시하는 프리미엄 및 중고가 모델들에 본격적으로 적용될 전망이다.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센서에는 초음파식과 광학식이 있으며, 퀄컴은 지난해 12월 고성능 초음파센서인 '퀄컴 3D 소닉센서'(Qualcomm 3D Sonic Sensor)를 출시했다.
퀄컴 3D 소닉센서는 광학, 반도체식 지문센서 대비 월등한 성능과 보안성을 제공한다. 또 초박막 폼팩터와 광학적으로 디스플레이 패널과 분리되는 특징을 갖고 있어 보다 날렵한 스마트폰 디자인을 가능하게 하고 디스플레이 에이징(Image Burn) 현상이 생기지 않는 장점을 갖췄다.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인식 기술의 경우 종래의 터치식 지문 센서와 다른 복잡한 센싱 구조와 영상 특성을 보유하고 있어 인식 알고리즘의 높은 기술적 난이도를 요구한다.
슈프리마의 바이오사인(BioSign) 3.0은 언더디스플레이 지문센서로부터 얻어지는 영상의 특성에 최적화돼 높은 수준의 인식 성능과 속도를 제공한다. 슈프리마가 지난 20년간 축적해 온 다양한 방식의 지문 영상 처리에 대한 기술 노하우를 바이오사인에 융합해 한 단계 진화된 언더디스플레이용 알고리즘을 탄생시켰다.
송봉섭 슈프리마 대표는 "슈프리마가 디스플레이 내장형 지문센서에 있어 최첨단의 위치에 있는 퀄컴의 파트너로 선정됐다는 것은 단순한 솔루션 공급 이상의 쾌거"라면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슈프리마의 지문인식 알고리즘이 최고의 기술로서 인정받았다는 것을 의미하며 향후 고객들과의 협력 확대를 통해 스마트폰 시장에서의 주도권을 확보하는 데 큰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폰에 기적용된 바이오사인 2.0은 초소형 터치식 지문센서에 특화된 지문인식 알고리즘 기술이다. 4x3.2㎜의 초소형의 지문센서에 대해서도 뛰어난 인증 성능과 속도를 제공한다. 중저가 스마트폰에서 지문인식 기능을 적용하기에 적합하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