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시 장기안심주택 2천호 공급…'보증금 최대 50%' 지원

기사입력 2019-01-14 10:30 l 최종수정 2019-01-14 10:54

서울시는 전·월세 보증금을 최대 50%까지 무이자로 지원하는 '보증금 지원형 장기안심주택' 2천 호를 올해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중 40%인 800호는 신혼부부에게 특별 공급합니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오늘(14일) 공고를 거쳐 28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홈페이지에서 신청자를 모집합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