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30대 1 경쟁률 기록'…위례포레자이 당첨자 가점 평균 66점

기사입력 2019-01-14 14:46 l 최종수정 2019-01-21 15:05


1순위 청약에서 평균 13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던 '위례포레자이' 당첨자 가점이 평균 66점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오늘(14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이날 당첨자 발표를 한 위례포레자이의 당첨자 평균 가점은 66.3점으로 집계됐습니다. 청약 가점 만점은 84점입니다.

최고 가점은 79점으로 전용 101㎡A 기타경기(하남시 외 경기)와 기타지역(서울), 101㎡B 기타지역, 108㎡T, 131㎡ 기타경기 등 4곳에서 나왔습니다.

최저 가점은 101㎡B 해당 지역(하남시)의 51점이었습니다.

위례포레자이가 위치한 위례신도시는 수도권 내 대규모 택지개발지구로 하남시에 30%, 그 외 경기도에 20%를 우선 공급한 뒤 나머지 50%를 기타지역(서울) 거주자에게 공급합니다.

GS건설의 새해 첫 분양이자 북위례 첫 주자였던 위례포레자이는 분양가(3.3㎡당 평균 1천820만 원)가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게 나오면서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지난 3일 1순위 청약에서 487가구 모집에 6만 3천 472명이 몰리며 평균 130.3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습니다.

6가지 주택형 중 108㎡T형은 3가구 모

집에 728명이 신청해 경쟁률이 242.67대 1로 가장 높았습니다. 가장 많은 가구를 모집한 101㎡A형은 208가구 모집에 3만 2천 631명이 신청하며 156.88대 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높은 경쟁률에 비례해 당첨자 가점 역시 지난해 5월 같은 하남시에서 분양한 하남 포웰시티의 당첨 가점 평균인 63.9점보다 2.4점 더 높아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