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내 친구 소개팅' 박명수, 본인 찌라시 듣고 진땀…"없는 말은 안 하네"

기사입력 2019-01-14 15:48 l 최종수정 2019-01-14 16:50

내 친구 소개팅/사진=MBN
↑ 내 친구 소개팅/사진=MBN

개그맨 박명수가 방송인 사유리가 말해준 자신의 '찌라시' 내용을 듣고 놀라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어제(13일) 방송된 MBN '내 친구 소개팅'에서 박명수는 "나는 남자다운 스타일이다. 그리고 우리 아내는 남자다운 사람을 좋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말을 듣던 방송인 사유리는 "그런데 나는 박명수의 아내가 센 편이라 박명수가 늘 부드럽게 대한다고 들었다. 찌라시에서 봤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박명수는 "정말 찌라시에 내 이야기가 있냐"고 물으며 놀란 표정을 지었습니다.

사유리는 "박명수가 집에만 도착하면 휴대전화를 끄고, 회식 자리에서도 여자가 옆 자리에 앉지 않았다는

사실을 인증하기 위해 사진을 찍어보낸다는 내용이었다"고 전했습니다.

이를 들은 박명수는 "찌라시가 또 없는 이야기는 안 하네"라고 받아쳐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습니다.

한편 MBN '내 친구 소개팅'은 친구의 새로운 만남을 위해 스타가 직접 나서 소개팅을 주선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