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천안 라마다 앙코르 호텔 큰불…연기 흡입 5명 병원 이송

기사입력 2019-01-14 18:01 l 최종수정 2019-01-21 18:05



14일 오후 4시 56분께 충남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라마다앙코르호텔에서 큰불이 났습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5시 34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입니다.

현장에는 장비 20대와 소방관 50여명이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소방당국은 호텔에 투숙객과 직원이 몇 명이 있었는지는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 피해는 없지만, 호텔 내부에 투숙객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소방당국은 지상에 에어 매트리스를 설치하는 등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지하에서 불꽃이 보이고 연기가 나기 시작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출동했다"며 "

화재 진화작업과 함께 호텔 내부에 있는 투숙객 수색작업을 병행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지하 5층·지상 21층에 420실을 갖춘 이 호텔은 지난해 9월 오픈했습니다.

한편 천안시는 '오후 5시 20분 현재 라마다호텔 대형화재 발생으로 일봉산사거리 주변 통제에 따른 우회 통행 바란다'는 내용의 안전 안내 문자를 보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