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1월 14일 '이 한 장의 사진'

김주하 기자l기사입력 2019-01-14 20:30 l 최종수정 2019-01-14 21:10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1762년에 만들어진 이탈리아 로마의 명물 '트레비 분수'. 동전을 던지며 소원을 비는 명소로 유명한데, 이 동전을 누가 갖는 지를 놓고 로마시와 가톨릭교회가 부딪혔습니다. 무려 한해 19억 원이나 되거든요.

그동안은 로마시가 수거해서 가톨릭 자선재단에 기부했는데, 빚이 많은 로마시가 이 동전을 시 소유로 한다는 법안을 통과시켰고, 가톨릭교회 측이 반발을 한 겁니다.

동전 한두 개는 예쁜 추억 만들기가 가능한데 큰 돈은 역시 싸움이 되네요.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