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1월 14일 '이 한 장의 사진'

김주하 기자l기사입력 2019-01-14 20:30 l 최종수정 2019-01-14 21:10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1762년에 만들어진 이탈리아 로마의 명물 '트레비 분수'. 동전을 던지며 소원을 비는 명소로 유명한데, 이 동전을 누가 갖는 지를 놓고 로마시와 가톨릭교회가 부딪혔습니다. 무려 한해 19억 원이나 되거든요.

그동안은 로마시가 수거해서 가톨릭 자선재단에 기부했는데, 빚이 많은 로마시가 이 동전을 시 소유로 한다는 법안을 통과시켰고, 가톨릭교회 측이 반발을 한 겁니다.

동전 한두 개는 예쁜 추억 만들기가 가능한데 큰 돈은 역시 싸움이 되네요.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