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엄지의 제왕' 술 마시고 필름 끊기는 블랙아웃 현상, 치매와 관련 있다?

기사입력 2019-01-16 15:54 l 최종수정 2019-01-16 16:46

엄지의 제왕/사진=MBN
↑ 엄지의 제왕/사진=MBN

술을 마시고 필름이 끊기는 블랙아웃 현상이 자주 발생하면 치매가 빨리 올 수 있다는 충격적인 사실이 알려졌습니다.

어제(15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엄지의 제왕’에서는 ‘뇌 노화 막고! 젊은 뇌로 사는 법!’이라는 주제가 다뤄졌습니다.

박건우 신경과 교수는 “‘깜빡했네’를 달고 살면 치매 전 단계를 의심해야 한다”라고 경고했습니다.

박 교수는 “뇌는 아픔을 잘 느끼지 못한다”라며 “자주 깜빡하면 경도 인지 장애를 의심해봐야 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또한 임현국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는 “술 마시고 블랙아웃 현상이 자주 발생할수록 치매 발병률이 높다”라고 말했습니다.

임 교수는 “신경독성 물질 알코올이 기억력을 담당하는 뇌 속 해마를 공격한다”라고 설명하며 주의를 줬습니다.

한편 뇌 노화를 막기 위해 뇌를 총명하게 만드는 여러 가지 음식이 소개되기도 했습니다.

쌀과 불린 연자육으로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연자육 총명밥'

과 연자육에서 빼낸 '연심 총명차' 등 뇌혈관을 튼튼하게 다져주는 다양한 레시피가 나왔습니다.

MBN 예능프로그램 '엄지의 제왕'은 100세 시대, 병(炳) 없이 살기 위해 반드시 알아야 할 놀라운 내 몸의 비밀과 일상 속, 누구나 쉽게 건강을 지키는 최고의 비결을 밝혀주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