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손혜원 "투기? 저를 죽이려는 것" 강력 반박…법적대응 예고

박유영 기자l기사입력 2019-01-16 19:30 l 최종수정 2019-01-16 20:15

【 앵커멘트 】
손혜원 의원은 관련 의혹들을 강하게 반박했습니다.
명백한 허위 보도이고 누군가 음해하고 있다며 보도자료와 SNS를 통해 관련 해명들을 쏟아냈는데요.
해당 의혹을 제기한 언론사도 고소하기로 했습니다.
박유영 기자입니다.


【 기자 】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한마디로 "명백한 거짓"이라는 입장입니다.

손 의원은 보도 이후 SNS에 20개 넘는 글을 올리며 '모함', '음해', '저를 죽이려는 것' 등의 말로 격앙된 심정을 숨기지 않았습니다.

별도로 낸 입장문에서는 "목포의 역사적 가치가 있는 빈 집들을 사들여 목포 구도심을 살리려고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해당 보도를 한 언론사를 고소하겠다며 법적 대응도 예고했습니다.

손 의원에게서 1억 원을 증여받아 목포에 집을 매입한 조카 역시 투기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 인터뷰 : 손혜원 의원 조카
- "(제가 산 집) 세 개 다 합쳐서 1억 5천만 원 정도예요. 서울에 집 한 채 값도 아니에요. (문화재 거리 정보는) 전혀 없었고 고모(손 의원)도 전혀 몰랐던 걸로 알고 있습니다."

민주당도 즉각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 인터뷰 : 홍영표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조사는) 빨리 할 겁니다. 시간이 많이 걸리지 않을 겁니다. 지도부에서 그에 대해 어떤 조치가 필요한 건지 결정하기로 했으니까. "

야당은 손 의원을 국회 윤리위에 제소하는 것은 물론 소속 상임위인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에서도 사퇴시켜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MBN뉴스 박유영 입니다.

영상취재 : 최양규 기자, 유용규 기자
영상편집 : 김민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