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엄지의 제왕’ 신수지, 눈 건강 이상 호소 “요즘 눈이 뻑뻑해”

기사입력 2019-01-22 23:20

‘엄지의 제왕’ 신수지 사진=MBN ‘엄지의 제왕’ 캡처
↑ ‘엄지의 제왕’ 신수지 사진=MBN ‘엄지의 제왕’ 캡처
[MBN스타 김노을 기자] ‘엄지의 제왕’ 신수지가 눈 건강에 대해 불안함을 드러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N ‘엄지의 제왕’에서는 방송인 신수지가 눈 건강 적신호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신수지는 “체조선수 시절, 시력이 곧 성적이었다. 체조할 때 기구를 높게 던지기 때문에 기구가 안 보이면 놓치고 만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시력이 좋다고 자부했는데 최근 눈이 뻑뻑

하게 느껴져서 걱정”이라고 토로했다.

전문가는 “젊다고 눈 건강을 방치하는 건 금물이다. 20~30대에도 ‘젊은 노안’이 발생한다”고 충고했다.

그러면서 “젊은이들이 스마트폰, 컴퓨터를 많이 보니까 젊은 노안이 발생한다”며 “젊은 노안을 방치하면 심할 경우 실명이 될 수도 있다”고 덧붙여 충격을 자아냈다.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