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5월 단체, `5·18망언 규탄` 13일 국회 방문…한국당 찾아가 사과 요구

기사입력 2019-02-13 07:56


5·18기념재단 등 5월 단체가 이른바 '5·18 공청회 망언'규탄을 위해 13일 국회를 방문한다.
5·18기념재단은 이날 오후 2시께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와 시민·사회단체 회원 200여명과 함께 국회의장실을 방문한다.
이들 단체는 이 자리에서 5·18을 모독하는 공청회를 열고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에 대한 의원직 제명을 강하게 요구할 예정이다.
또 역사 왜곡을 범죄 행위로 규정하고 강하게 처벌할 수 있는 '한국형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 제정을 촉구할 계획이다.
특히 자유한국당 대표실을 찾아가 해당 의원 3명의 출당과 공식적인 대국민 사과를 요구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들끓는 분노…5월 및 시민단체 기자회견<br />
<br />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5월 단체 및 시민단체들이  '5·18 공청회'에서 자...
↑ 들끓는 분노…5월 및 시민단체 기자회견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5월 단체 및 시민단체들이 '5·18 공청회'에서 자유한국당 의원의 망언 발언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9.2.11

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