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5월 단체, `5·18망언 규탄` 13일 국회 방문…한국당 찾아가 사과 요구

기사입력 2019-02-13 07:56


5·18기념재단 등 5월 단체가 이른바 '5·18 공청회 망언'규탄을 위해 13일 국회를 방문한다.
5·18기념재단은 이날 오후 2시께 5월 3단체(유족회·부상자회·구속부상자회)와 시민·사회단체 회원 200여명과 함께 국회의장실을 방문한다.
이들 단체는 이 자리에서 5·18을 모독하는 공청회를 열고 망언을 한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에 대한 의원직 제명을 강하게 요구할 예정이다.
또 역사 왜곡을 범죄 행위로 규정하고 강하게 처벌할 수 있는 '한국형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 제정을 촉구할 계획이다.
특히 자유한국당 대표실을 찾아가 해당 의원 3명의 출당과 공식적인 대국민 사과를 요구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들끓는 분노…5월 및 시민단체 기자회견<br />
<br />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5월 단체 및 시민단체들이  '5·18 공청회'에서 자...
↑ 들끓는 분노…5월 및 시민단체 기자회견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5월 단체 및 시민단체들이 '5·18 공청회'에서 자유한국당 의원의 망언 발언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9.2.11

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