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세하, 지난해 호실적에 장 초반 급등세

기사입력 2019-02-13 09:20


세하가 지난해 호실적을 기록하면서 장 초반 주가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13일 오전 9시 15분 현재 세하는 전 거래일 대비 23.02%(335원) 오른 17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일 세하는 지난해 개별 기준 영업이익으로 전년 대비 1305.1% 증가한 101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7.8% 증가한 1774억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흑자전환한 57억원을 기록했다.
회사 측은 "수출시황이 개선되고 환율이 오르면서 매출액이 증가했다"며 "원자재 가격 하락으로 매출원가가 감소한 영향도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규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