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포항 도심 멧돼지 출몰 '골머리'…하루만에 3마리 포획

기사입력 2019-02-13 10:53 l 최종수정 2019-02-20 11:05


경북 포항시가 도심에 나타난 멧돼지 퇴치에 나서 하루 만에 3마리를 포획했습니다.

오늘(13일) 포항시에 따르면 지난달부터 북구 창포동 도심지와 마장지 연못 인근 야산에서 멧돼지가 출몰해 주민 신고가 이어졌습니다.

북구는 이에 전국수렵인참여연대 엽사 10여 명과 경찰, 소방서 관계자 등 20여 명으로 포획단을 꾸려 멧돼지 퇴치에 나섰습니다.

포획단은 이날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

까지 수색·매복·몰이 3개 조로 나눠 창포·우현동 일대 야산을 수색한 끝에 3∼4년생(80∼100㎏) 멧돼지 3마리를 잡았습니다.

앞서 포항시 남구는 1월 30일부터 사흘간 효곡동과 이동 일대 야산에서 멧돼지 포획에 나섰지만 잡지 못했습니다.

포항시는 멧돼지 신고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지속적 관리와 집중 포획을 할 예정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