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기업은행 노조, 노동이사 추천한다

기사입력 2019-02-13 15:30


IBK기업은행 노동조합이 노동이사제 도입을 위해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한다.
13일 기은 노조는 이달 15~22일 사외이사 후보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7년 금융행정혁신위원회가 금융공공기관에 노동이사제 도입을 권고한 데 따른 것이다. 그동안 기업은행 노조는 금융노조와 함께 제도 도입을 추진해왔다.
노조는 언론 광고, 행내 추천 등을 통해 노동계·인권 분야에서 경륜을 갖춘 인사를 노동이사로 추천할 계획이다. 해당 인사는 이달 18일 임기가 끝나는 이용근 사외이사의 후임으로 추천된다.

노조는 "현재까지 사외이사 선임은 정부가 지정한 인물을 금융위원회가 임명하는 '낙하산' 인사가 관행처럼 이뤄져 왔다"며 "노동이사제는 경영권 침해를 목적으로 추진하는 게 아니며 노사가 경영에 함께 참여해 의사결정의 투명성과 책임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태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