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EU, 북한·이란 등 돈세탁·테러자금 지원국 지정

기사입력 2019-02-14 07:00 l 최종수정 2019-02-14 07:21

유럽연합, EU 집행위원회가 북한을 비롯해 이란과 사우디아라비아 등 23개 나라를 돈세탁 및 테러자금 지원국으로 잠정 지정했습니다.
EU 집행위는 이들 나라가 돈세탁과 테러자금 지원을 막기 위해 충분한 노력을 기울이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EU는 28개 회원국과 유럽의회의 승인을 받아 블랙리스트 명단을 확정하게 됩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