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포스코인재창조원, 초등생 대상 재능기부 `주니어 인성교실` 진행

기사입력 2019-02-14 09:01


김란미 포스코인재창조원 대리가 주니어 인성교실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제공 = 포스코인재창조원]
↑ 김란미 포스코인재창조원 대리가 주니어 인성교실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제공 = 포스코인재창조원]
포스코인재창조원은 재능기부를 할 강사로 나선 포스코그룹의 직원이 지난 12일과 13일 각각 포항 청림초교와 광양 제철초교를 방문해 모두 100여명의 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주니어 인성교실-꿈과 희망 with POSCO' 프로그램의 첫 차수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주니어 인성교실은 포스코그룹의 역량과 자원을 활용하여 회사의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실현하고자, 직원들이 직접 초등학교를 방문해 올바른 인성을 갖춘 어린이를 육성하는 교육 나눔 활동이다. 강사를 모집하는 사내공모에는 50여명의 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의사를 밝혔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교육은 교육부에서 인증받은 인성 전문 프로그램인 '나, 너, 우리'를 활용해 진행한다. 초등학생들이 자연스럽게 인성을 체득할 수 있도록 활동 중심의 3시간 과정으로 구성했다. 1교시는 장점피자 만들기를 통해 스스로 자아 존중감을 높이고, 2교시는 메시지 전달 게임으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소통을 익히며, 마지막 3교시는 종이탑 쌓기 활동을 통해 창의성과 협동력을 배운다.
이번 주니어 인성교실 프로그램 개발에 참여한 서울아동청소년상담센터 이영민 소장은 최근 범죄 가담 연령대가 낮아지는 가운데, 어린이로 하여금 올바른 내면과 타인을 이해하는 건전한 시민의식을 갖추도록 하는 것이 우리 사회의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포스코인재창조원은 주니어 인성교실 활동에 참여하는

직원들을 전문 인성 강사로 육성해,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교육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기업시민으로서의 역할을 다해나갈 예정이다.
포스코인재창조원은 오는 3~11월 포항, 광양 지역 희망 초등학교를 방문해 500여 명의 지역 어린이를 대상으로 인성교실을 운영한다.
[디지털뉴스국 한경우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