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두산건설 대규모 유증 우려에 두산그룹주 일제히 약세

기사입력 2019-02-14 09:33


두산건설이 지난해 대규모 손실을 입음에 따라 유상증자 가능성이 커지면서 두산그룹주가 일제히 약세다.
14일 오전 9시 22분 현재 두산건설은 전일 대비 305원(16.05%) 내린 1595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두산중공업은 -7.08%, 두산 -5.07%, 두산인프라코

어 -3.93% 등의 낙폭을 보이고 있다.
전날 두산건설은 일회성 비용이 반영된 탓에 당기순손실 3405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두산건설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4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검토 중에 있다"며 "조속히 결정해 2월 내 안내하겠다"고 공시했다.
[디지털뉴스국 고득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