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삼일회계법인, 공시지가 인상과 보유세 영향 세미나 개최

기사입력 2019-02-14 09:33


국내 최대 회계법인인 삼일회계법인은 대한상공회의소·대한건설협회와 함께 오는 22일 '개정 지방세법 해설 및 지방세 정책동향' 세미나를 개최한다.
삼일회계법인은 최근 공시지가 인상 및 종합부동산세법 개정이 보유세에 미치는 영향을 집중 분석하기 위해 이번 세미나를 마련했다.
행정안전부 고위 관계자 및 주정일 삼일회계법인 세무부문 대표 등 전문가들이 참석할 예정이며 사회는 채경옥 삼일회계법인 전문위원(前 매일경제 논설위원)이 맡는다.
삼일회계법인 관계자는 "일반기업이 알기 어려운 지방세 세무조사 절차 및 기타 지방세 최신 이슈 등에 대해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살펴볼 계획

"이라며 "행정안전부 관계자는 물론 삼일회계법인 전문가들이 심도 있는 설명을 할 예정이어서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세미나 장소는 서울 용산 아모레퍼시픽빌딩 2층 아모레홀이며 시간은 오후 3시부터 5시까지다. 참가비는 무료다.
[디지털뉴스국 방영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