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넷마블, 실적 부진 소식에 약세

기사입력 2019-02-14 09:34


넷마블이 지난해 4분기 실적 부진 소식에 장 초반 약세다.
14일 오전 9시 23분 현재 넷마블은 전일 대비 5500원(4.45%) 내린 11만8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넷마블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52.6% 감소한 2417억원을 기록했다고 13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6.6% 줄어든 2조212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KTB투자증권은 이날 넷마블에 대한 목표주가를 9만4000원에서 9만원으로 내리고, 투자의견도 기존 '중립'(Hold)에서 '매도'(Reduce)로 하향 조

정했다.
이민아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실적 부진에 따른 높은 밸류에이션과 기대작 라인업 축소, 자본 조달로 인한 비용 발생은 넥슨과의 시너지 효과 상쇄했다"며 "밸류에이션 프리미엄을 제거할 경우 오히려 주가 다운사이드(downside)가 발생할 것"이라고 밝혔다.
[디지털뉴스국 김현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