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재인 대통령, 자영업자·소상공인 대화…역대 처음

기사입력 2019-02-14 09:59


문 대통령,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에게 경사노위 위촉장 수여 [사진출처 = 연합뉴스]<br />
↑ 문 대통령,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에게 경사노위 위촉장 수여 [사진출처 =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전 10시 30분부터 2시간가량 청와대에서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들과 간담회를 한다.
대통령이 자영업자·소상공인만을 초청해 대화하는 것은 역대 처음이다.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자영업자·소상공인이 어려움을 호소하는 가운데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풀이된다.
'자영업·소상공인과의 동행 - 골목상권 르네상스'라는 슬로건 아래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모두 190여명이 참석한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 하현수 전국상인연합회 회장 등 자영업·소상공인 단체 관계자, 유민주 공공빌라 대표, 김윤규 청년장사꾼 대표 등 창업 자영업자 등이 행사장을 찾는다.
정부에서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박상기 법무부 장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참석한다.
문 대통령, 혁신벤처기업인들과 함께 [사진출처 = 연합뉴스]<br />
↑ 문 대통령, 혁신벤처기업인들과 함께 [사진출처 =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국회에서는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와 조정식 정책위의장, 홍의락 남인순 박홍근 의원이 참석하며,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비서실장, 김수현 정책실장 등이 참석 대상이다.
간담회는 자영업 보호와 상생, 자영업 성장·혁신지원, 경영비용 부담 완화, 다양한 자영

업 업종별 규제 해소 등 4개 주제로 나뉘어 진행된다.
참석자들은 사전 시나리오 없이 방송인 서경석 씨의 사회로 격의 없는 대화를 한 다음 오찬까지 함께한다.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의견을 제시하면 중간중간 정부 관계자가 답하는 형식이 될 것이라고 청와대는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