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 서대문구, 3월1일 서대문형무소역사관서 '끝나지 않는 100년의 외침' 개최

기사입력 2019-02-14 10:30 l 최종수정 2019-02-14 10:50

서울 서대문구는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3월 1일 일제 치하 독립운동을 상징하는 현장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끝나지 않는 100년의 외침'이라는 주제로 '서대문, 1919 그날의 함성'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3.1운동의 감동을 생생히 전할 '3.1독립만세운동 재현 퍼포먼스'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1시간여 동안 열리며 삼일절을 맞아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방문하는 관람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역사관 내 특설 무대에서 배우들이 일제에 대한 저항과 독립의 염원을 담은 퍼포먼스를 펼치고 서대문역사어린이합창단이 독립군가와 삼일절노래를 부를 예정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