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징계 유예` 김진태 "이종명 의원 제명 안타깝다"

기사입력 2019-02-14 11:19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5·18 폄훼' 발언 논란으로 14일 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에서 징계 유예 결정을 받고 "이제 전당대회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윤리위는 이날 오전 2차 회의에서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나선 김진태 의원, 최고위원 선거에 나온 김순례 의원에 대해 전대가 끝날 때까지 징계를 유예하기로 결정했다.
이종명 의원에 대해선 '제명' 징계를 내리기로 했으며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엔 '주의' 조치를 내렸다.
김진태 의원은 이날 윤리위 결정이 알려진 뒤 입장을 내고 "특

별히 할 말이 없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윤리위가 이종명 의원에 대해 '제명'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선 "안타깝다"고 밝혔다.
최종 징계 결과는 한국당 비대위 회의를 거쳐 결정될 예정이다. 징계가 이같이 최종 의결되면 이종명 의원은 무소속이 된다.
[디지털뉴스국 노경민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