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단독] 오뚜기 즉석밥에서 '곰팡이'…"유통 과정상 문제로 보여"

기사입력 2019-02-14 11:37 l 최종수정 2019-02-14 11:56

오뚜기밥 곰팡이/사진=MBN
↑ 오뚜기밥 곰팡이/사진=MBN

오뚜기의 즉석밥 '오뚜기밥'에서 곰팡이가 나왔습니다.

소비자 구 모 씨는 어제(13일) 제주시에 있는 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오뚜기밥'을 구입한 뒤, 포장을 뜯었다가 제품 내부에서 곰팡이를 발견했습니다.

구 씨는 "처음에는 가공식품에 들어가는 첨가제가 잘못 들어간 줄 알았는데 자세히보니 곰팡이었다"며 "아이들이었으면 그냥 먹었을 수도 있을 것

같아 아찔했다"고 밝혔습니다.

오뚜기 측은 유통 과정에 문제가 있었던 것 같다며 자세한 경위 파악에 나섰습니다.

오뚜기 관계자는 "밥의 제조 및 포장은 모두 무균 상태에서 이뤄진다"며 "유통 과정에서 제품이 일부 파손돼 세균이 침투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홍주환 기자 / thehong@mbn.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