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에어부산, 지난해 영업익 203억원…전년比 41.2%↓

기사입력 2019-02-14 15:12


[사진 제공 = 에어부산]
↑ [사진 제공 = 에어부산]
에어부산은 개별 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203억원으로 전년 대비 41.2% 감소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6547억원으로 16.6% 증가해 역대 최대 매출을 달성했지만, 당기순이익은 199억원으로 30.3% 줄었다.
에어부산은 지난해 2대의 신규항공기를 도입해 5개의 노선에 신규 취항했으며, 지난해 12월 IPO(기업공개)를 마쳤다. 지난 한 해 동안 781만명이 이용하면서 지난해 8월 국내 LCC(저비용 항공사) 중 최단기간인 취

항 9년10개월만에 누적 탑승객 4000만명을 넘어섰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부가서비스 유료화가 시행되고 오는 10월과 12월에 신기재 항공기인 A321 네오LR을 도입해 싱가포르 등 중거리 노선 취항이 가능해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배윤경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