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서경덕 교수,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일 맞아 SNS 캠페인 진행

기사입력 2019-02-14 16:14 l 최종수정 2019-05-15 17:05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안중근 사형 선고일인 오늘(14일)을 맞아 SNS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안중근 의거를 도운 또 한 사람의 이야기'를 주제로 한 카드뉴스를 SNS에 배포했습니다.

이 캠페인은 안중근 사형 선고일을 맞아 매년 진행하는 안중근 조력자 소개 캠페인의 일환입니다.

6장으로 구성된 이번 카드뉴스는 안중근 의거에 사용한 권총 준비를 비롯해 의거 뒤 변호사를 선임하여 구명 활동을 펼친 일, 안 의사 서거 후 남은 가족을 돌본 것도 최재형 선생이었다는 것을 소개했습니다.

이날 서경덕 교수는 “안중근 의사의 의거도 중요하지만 이에 못지않게 의거를 위해 도왔던 최재형 선생의 이야기를 네티즌들에게 소개하고자 이번 일을 기획했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그는 “올해는 안중근 의거 110주년이 되는 역사적인 해”라면서 “하얼빈에서 거사까지의 ‘안중근 루트’를 널리 알리고자 ‘네티즌 홍보단’을 꾸려 조만간 현장을 방문할 계획”이라고 덧붙

였습니다.

한편 서 교수팀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유관순 열사 서훈등급 상향 위한 서명운동 전개 및 3.1독립선언서 전 국민 읽기 캠페인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현재 추진 중입니다.

앞서 안 의사의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 의거가 성공하기까지 함께한 우덕순, 유동하, 조도선 의사의 활약상을 소개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