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에이플러스그룹 곽근호 회장, `Purple Light Awards` 대상 수상

기사입력 2019-02-14 18:44


곽근호 에이플러스그룹 회장(오른쪽)과 한국 뇌전증협회장 김흥동 연대 의대 교수(왼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곽근호 에이플러스그룹 회장(오른쪽)과 한국 뇌전증협회장 김흥동 연대 의대 교수(왼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에이플러스그룹 곽근호 회장이 뇌전증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알리고 뇌전증 환자의 권익 신장을 도모하기 위해 제정된 '세계 뇌전증의 날' 기념행사에서 '퍼플 라이트 어워드(Purple Light Award)' 대상을 수상했다.
14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세계 뇌전증의 날' 기념행사는 대한뇌전증학회(이사장 김재문)와 한국뇌전증협회가 주관하며, 뇌전증 환우 및 가족, 보건복지부 관계자, 보건전문가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곽근호 회장은 평소 뇌전증 인식개선과 뇌전증 환우들의 권익신장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온 공로 등을 높게 평가받아 한국뇌전증협회(회장 김흥동·연대 의대 교수)에서 'Purple Light Award' 대상을 수상했다.
에이플러스그룹은 국내 약 30만명에서 50만명으로 추산되지만 지금까지 보험가입이 어려웠던 뇌전증 환자를 위한 전용 보험상품을 메리츠화재와 제휴하여 출시하는 등 뇌전증 환우를 위한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곽근호 에이플러스그룹 회장은 "그동안 보험 혜택을 받지 못하던 뇌전증 환우들에게 작은 도움을 드린 것에 비해 너무나 과분한 상을 주신 것에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뇌전증 환자의 권익을 신장하는데 보탬이 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착한마케팅"을 모토로 하는 에이플러스그룹은 개인 및 법인의 자산관리 분야 전문컨설팅과 33개 생·손보사 등 금융사 제휴

를 통한 차별화된 금융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는 "A+에셋"을 중심으로 상조, 셀뱅킹 등 전 생애에 걸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A+라이프", 종합부동산 컨설팅 회사 "A+리얼티", "AAI헬스케어", "A+모기지" 등 임직원 및 영업인력 9,000여명을 보유한 중견그룹이다.
[박기효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