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 앵커가 전하는 2월 14일 뉴스8 주요뉴스

김주하 기자l기사입력 2019-02-14 19:30 l 최종수정 2019-02-14 19:48

▶ 한국당 윤리위 '5·18 망언' 이종명만 제명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가 '5·18 모독' 논란의 당사자 중 이종명 의원만 제명하기로 했습니다. 전당대회에 나가는 김진태·김순례 의원은 선거 때까지 징계를 유보하기로 했습니다.

▶ "특혜 출입 전수조사" 사무처 '묵묵부답'
MBN이 단독 보도한 박순자 자유한국당 의원 아들의 국회 특혜 출입 논란과 관련해 전수조사를 요구하는 목소리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회 사무처는 자기네 소관이 아니라며 사실상 무응답으로 일관하고 있습니다.

▶ 한화 대전공장 로켓 연료 폭발 3명 사망
한화 대전공장에서 로켓 연료가 폭발해 3명이 숨졌습니다. 로켓을 만드는 공장인데, 로켓에서 연료를 빼내던 중 사고가 난 것으로 보입니다.

▶ "회사 경영상 어려움 엄격히 판단해야"
회사가 근로자들에게 법정수당 지급을 거부할 수 있는 '경영상 어려움'은 쉽게 인정해선 안 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습니다. 하지만 '경영상 어려움'을 판단하는 기준은 제시하지 않아 논란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 윤곽 나온 자치경찰제 2021년 전국 확대
당정청이 국가경찰의 치안과 일부 수사 기능을 지방경찰로 넘기는 것을 골자로 한 자치경찰제 도입안을 발표했습니다. 정부는 올해 안에 5개 시도에서 시범적으로 실시하고 2021년까지 전국으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 낙태 한 해 5만 건 "처벌 조항 개정해야"
지난 2017년 낙태 건수가 5만 건으로 12년 전의 7분의 1로 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번 조사에 응한 여성 75%는 처벌 위주의 낙태죄를 개정해야 한다고 답했습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