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잡아라" 고함에 절도범 직감…교통경찰에 딱 걸려

박상호 기자l기사입력 2019-02-23 19:30 l 최종수정 2019-02-23 20:47

【 앵커멘트 】
편의점에서 태연하게 담배를 훔쳐 달아난 남성이 코앞에서 붙잡혔습니다.
도망가는 길목에 교통 통제를 하던 경찰관이 서 있었는데 직감적으로 몸을 날려 남성을 제압했습니다.
박상호 기자입니다.


【 기자 】
편의점에 한 남성이 들어옵니다.

짐 정리를 하던 점원이 달려와 담배 한 보루를 꺼내줍니다.

그런데 계산도 하지 않고 돌아서는 남성.

"신고할 테면 해봐라" 며 겁박을 하고는 태연하게 걸어나갑니다.

놀란 점원이 주인을 불러 함께 남성을 뒤쫓아갑니다.

대로변에서 벌어진 쫓고 쫓기는 추격전.

바로 그때, 주변에서 교통 근무를 하던 경찰관들이 범행을 직감하고 남성을 쫓아가 한 번에 제압합니다.

▶ 인터뷰(☎) : 김수종 / 부산 사상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 "한 여성이 뛰어오면서 도와달라고 소리치고, (남성이) 손에 담배를 들고 있는 걸 보고 아 이거 절도범이겠다고 생각해서…."

▶ 스탠딩 : 박상호 / 기자
- "절도범이 붙잡힌 곳은 편의점에서 300m도 떨어지지 않은 곳입니다. 훔친 담배를 피워보지도 못하고 덜미를 잡힌 것입니다."

다행히 다친 사람도 없었습니다.

▶ 인터뷰 : 편의점 주인
- "진짜 영화의 한 장면처럼 막 달려오시더니 잡아서 제압하시는 거예요. 그 순간 너무 감사해서…."

경찰은 20대 남성을 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범행 동기를 수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박상호입니다. [hachi@mbn.co.kr]

영상취재 : 정운호 기자
영상편집 : 이우주

기자 섬네일

박상호 기자

사회2부이메일 보내기페이스북 가기
  • 부산취재본부 근무
  • MBN 박상호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