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편의점에 승용차 돌진 3명 사상…'최순실 저격수' 노승일 씨 집 화재

조경진 기자l기사입력 2019-02-23 19:30 l 최종수정 2019-02-23 20:45

【 앵커멘트 】
편의점으로 승용차가 돌진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습니다.
국정농단 사건에서 최순실 씨의 저격수 역할을 했던 노승일 전 K스포츠 재단 부장의 건축 중이던 집에서도 큰불이 났습니다.
조경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1층 편의점 건물 안에 승용차 한 대가 처참한 모습으로 멈춰서 있습니다.

오늘(23일) 낮 12시 50분쯤 경기도 양주 백석읍의 한 건물에 65살 이 모 씨가 몰던 그랜저 승용차가 돌진하면서,

편의점 주인 47살 윤 모 씨가 숨지고, 손님과 운전자 이 씨가 부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혈액검사 결과 음주 운전은 아니라며, 인근 주유소에서 세차한 이후 차량이 역주행했다는 운전자 진술 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터뷰(☎) : 경찰 관계자
- "(운전자는) '당시에 브레이크 등 차량 기능이 작동이 안 됐다' 그렇게 얘기를 하고…."

=====

시뻘건 불길이 주택 한 동을 집어삼켰습니다.

바로 옆집까지 옮겨 붙은 불은 시커먼 연기를 내뿜으며 무섭게 타오릅니다.

어제(22일) 오후 5시 20분쯤 광주시 광산동에서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이 짓고 있던 주택 공사현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다행히도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 인터뷰(☎) : 노승일 / 전 K스포츠재단 부장
- "밑에 있는 리드 선을 당기다가 어디 걸려서 스파크가 일어나면서 불이 붙었다고 하더라고요. 옆집이 다 타서 그게 제일 죄송스럽고…."

=====

오늘(23일) 새벽 2시쯤 경남 창원시 팔룡동의 한 중고차 매매상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나 차량 11대가 탔습니다.

비슷한 시각, 서울 성산동의 한 도로에서는 쓰레기 수거차량과 택시가 추돌해 하천변으로 추락하면서 수거차량 운전자와 택시 승객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블랙박스 영상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MBN뉴스 조경진입니다.
[ nice2088@mbn.co.kr ]

영상편집 : 오광환
화면제공 : 한국드론산림방제협동조합, 창원소방본부, 서울 마포소방서, 경기 북부 양주소방서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