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트럼프 미 대통령, 보잉 737 맥스 추락기 조사 협력키로

기사입력 2019-03-16 05:3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아비 아흐메드 에티오피아 총리와 전화통화를 하고 여객기 추락사고 조사 협력을 약속했다고 백악관이 15일(현지시간)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추락사고로 인한 인명피해에 거듭 애도를 표하는 한편 에티오피아 정부 및 국제 민간항공 당국과 추락사고의 원인을

규명하는 데 미국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악관은 에티오피아에 대해 '미국의 오랜 파트너이자 친구'라고 표현하기도 했다.
아흐메드 총리는 추락사고로 사망한 미국인 8명과 그 가족에게 위로를 전한다면서 사고 조사를 위한 미국의 지원에 감사를 표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