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이 시각 서울경찰청…오전 10시 최종훈 피의자로 소환

기사입력 2019-03-16 08:40 l 최종수정 2019-03-16 09:47

【 앵커멘트 】
네 잠시 뒤면 FT아일랜드 멤버였던 최종훈 씨가 불법 촬영물 유포 혐의로 경찰에 소환된다고 하는데요.
현장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박자은 기자!


【 기자 】
네 서울지방경찰청에 나와 있습니다.

1시간 정도 후면 FT아일랜드 멤버 최종훈 씨도 포토라인에 서게 됩니다.

슈퍼스타의 추락에, 주말 아침인데도 불구하고 이곳은 뜨거운 취재 열기로 가득합니다.

【 질문1 】
최종훈 씨는 피의자 신분으로 바뀌고선 오늘 첫 소환이라고 하던데요?

【 기자 】
네, 최 씨는 승리, 정준영 씨, 유리홀딩스 대표 유 모 씨 등 8명이 있던 카카오톡 단체방에 속한 인물로, 잠든 여성 사진을 공유하는 등 몰카 불법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데요.

앞서 한 차례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던 최 씨가 이번엔 피의자 신분으로 달라진 만큼 수사에도 상당한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 질문2 】
앞서 승리와 정준영, 유리홀딩스 유 모 대표와 마찬가지로 경찰 유착 의혹도 받고 있죠?

【 기자 】
네 그렇습니다.

지난 2016년 2월 최 씨가 이태원에서 음주운전으로 적발됐지만 당시 해당 사건은 보도되지 않은 채 송치됐었는데요.

의혹이 불거지자 최 씨는 음주운전 사실은 인정하지만 경찰에 보도 무마를 부탁한 적은 없다고 극구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지난 14일 최 씨는 연예계 은퇴 발표로 입장을 바꿨고요,

문제의 단톡방에선 "경찰이 뒤를 봐줬다"는 뉘앙스의 대화가 오갔고, 또 최 씨가 경찰서 팀장에게서 '생일 축하' 메시지도 받았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최 씨를 상대로 불법 촬영물 유포 경위와, 음주운전 보도 무마 과정에서 경찰의 비호를 받았는지를 집중 추궁할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서울지방경찰청에서 MBN뉴스 박자은입니다. [ jadooly93@mbn.co.kr ]

현장중계 : 조병학PD
영상편집 : 양성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