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박철·옥소리 이혼소송 다음 달 결론

기사입력 2008-08-29 19:10 l 최종수정 2008-08-29 19:10

이혼절차를 밟고 있는 탤런트 박철, 옥소리 씨 4차 가사재판이 오늘(29일) 오후의정부지법 고양지원에서 열렸습니다.오늘 공판은 박철·옥소리 씨 모두 불출석한 가운데 옥소리 측이 증인으로 신청한 박철의 전 매니저 A 씨에 대한 심문이 진행됐습니다.이들에 대

한 가사 재판 선고공판은 다음 달 26일 오후 2시에 고양지원에서 열립니다.한편, 옥소리 씨는 는 2006년 5월 말부터 같은 해 7월 초까지 B 씨와 3차례 간통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으나 간통죄에 대한 위헌법률심판을 제청해 간통 사건에 대한 형사재판이 잠정 중지된 상태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