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文대통령, 6박 7일간 아세안 3국 순방…귀국길 올라

기사입력 2019-03-16 16:54 l 최종수정 2019-03-16 17:08

마지막 순방지인 캄보디아 프놈펜 국제공항에 도착해 인사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 /사진=연합뉴스
↑ 마지막 순방지인 캄보디아 프놈펜 국제공항에 도착해 인사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6박 7일에 걸친 브루나이·말레이시아·캄보디아 국빈방문 일정을 모두 마치고 16일 오후(현지시간) 한국으로 출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캄보디아에서 세계적 유적지인 앙코르와트를 1시간 30분가량 둘러본 후 프놈펜 국제공항으로 이동해 귀국길에 올랐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0∼12일 브루나이에 머물며 하싸날 볼키아 국왕과 정상회담을 하고 한국기업이 참여한 '템부롱 대교' 건설

현장에 들러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이어 12∼14일에는 말레이시아에서 마하티르 빈 모하맛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고 한류·할랄 전시회에 참석했습니다.

14∼16일에는 캄보디아에서 머물며 훈센 총리와 정상회담을 통해 교역·투자 확대방안을 논의했으며, 양국 기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비즈니스포럼 및 오찬 일정도 소화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