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4·3 보궐선거 후보등록 마감…창원 성산 7대1 통영 고성 3대1

기사입력 2019-03-16 19:31 l 최종수정 2019-03-16 20:15

정의당 노회찬 의원의 사망으로 공석인 된 창원 성산과 한국당 이군현 의원이 의원직을 상실한 통영 고성 두 곳에 대한 보궐선거가 다음 달 3일 치러지는데요.

후보 등록을 마친 결과 창원 성산은 7명이 경쟁을 벌이게 됐고, 통영 고성은 3대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먼저 창원 성산은 더불어민주당의 권민호 후보와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 바른미래당 이재환 후보, 정의당 여영국 후보 등이 이름을 올렸습니다.

통영 고성에선 더불어민주당의 양문석 후보와 자유한국당 정점식 후보, 대한애국당의 박청정후보가 최종 등록했습니다.

지역이 단 2곳에 불과하지만 여야 간 경쟁은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합니다.

경남 민심이 출렁이고 있기 때문인데요.

자유한국당은 이참에 2곳 모두에서 승리를 노리고 있고, 민주당은 후보 단일화 등을 모색하며 창원 지역에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최형규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