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준호 "게임 끝난 후 현장에서 돈 돌려줘…공인으로서 모든 방송 하차"

기사입력 2019-03-17 11:48 l 최종수정 2019-03-24 12:05


개그맨 김준호(44)가 KBS '1박2일' 출연자들과 해외 내기 골프를 쳤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방송 하차 의사를 밝혔습니다.

김준호는 오늘(17일) 소속사 JDB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전날 보도 내용과 달리 2016년 동료들과 해외에

서 골프를 친 사실은 없었다. (내기는) 단순히 게임의 재미를 위한 부분이었을 뿐, 게임이 끝난 후 현장에서 금액을 돌려주거나 돌려받았다"고 해명했습니다.

그는 "공인으로서, '1박2일'의 큰형으로서 모범이 돼야 했음에도 그렇지 못한 것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책임을 통감하고 모든 방송에서 하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