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인도네시아 파푸아서 홍수로 42명 숨져..사망자 더 늘 수도

기사입력 2019-03-17 15:06 l 최종수정 2019-03-24 16:05



인도네시아 파푸아 주에서 폭우로 인한 돌발성 홍수가 발생해 최소 42명이 목숨을 잃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7일 인도네시아 국가재난방지청(BNPB)에 따르면 파푸아 주 자야푸라 군(郡) 센타니 지역에는 현지시각으로 전날 오후 6시부터 강한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수토포 푸르워 누그로호 BNPB 대변인은 "이로 인해 같은 날 오후 9시 30분께 돌발성 홍수가 발생해 9개 마을이 물에 잠겼다"고 말했습니다.

피해 현장에선 구조작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현지 경찰 관계자는 "이미 38구의 시신이 발견돼 병원 영안실로 옮겨졌다. 자야푸라 암페라 지역에서 산사태가 나 4명이 더 숨진 것을 고려하면 전날 밤 내린 비로 인한 사망자 수는 최소 42명인 셈"이라고 말했습니다.

피해 집계가 완료되지 않은 만큼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습니다.

인도네시아에선 통상

10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이어지는 우기 때마다 크고 작은 수해와 산사태가 반복됩니다.

올해 1월에는 술라웨시섬 남부 지역에서 홍수가 발생해 최소 59명이 숨지고 25명이 실종됐습니다.

작년 12월에는 서(西)자바주 수카부미 지역에서 폭우로 인한 산사태가 마을을 덮쳐 주민 32명이 목숨을 잃는 참사가 벌어지기도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