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집시맨' 이번엔 별 사냥꾼이다! 집시카로 일본 구석구석을 누비다

기사입력 2019-04-12 10:34 l 최종수정 2019-04-12 10:40

여행생활자 '집시맨' 어제(11일) 방송에서는 집시맨 최초로 캠핑카로 오지만을 찾아다니는 진짜 집시맨이 나타났습니다.

어제 137회 방송에서는 이름하여 별 사냥꾼, 별 사진작가 40살 최강원 씨가 그 주인공이었습니다.

일본과 한국을 오가며 일본 전역을 여행 중인 강원 씨는 지금까지 돌아본 일본의 오지만 해도 400여 곳이 넘는다고 합니다.

일본 현지인들도 가지 않는 오지 탐험/사진=MBN
↑ 일본 현지인들도 가지 않는 오지 탐험/사진=MBN

취미로 시작했던 일이 직업이 되어 별 사진작가로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더 좋은 사진을 찍기 위해 인간의 빛이 없는 오지만을 골라 여행하다 보니 돌발 사고는 일상다반사가 됐습니다.

그러다보니 험난 일도 스스로 해결하는 자연인이 된 것만 같습니다.

별 사진작가 집시맨/사진=MBN
↑ 별 사진작가 집시맨/사진=MBN

강원 씨의 나 홀로 일본 여행을 응원하기 위해 가수 우승민 씨가 찾아왔습니다.

야생이 살아 숨 쉬고, 광활한 대자연이 펼쳐지는 오지를 탐험하는 두 남자입니다.

현지인조차도 잘 모르는 여행지를 찾아간 두 남자의 달콤 살벌한 일본 여행기를 담았습니다.

두 남자는 주택가로 내려와 주민들만 안다는 일명 길바닥 온천도 체험합니다.

길 옆으로 난 개울에서 몸을 담구고 아이처럼 노는 두 남자. 심지어 마을의 명물이기도 한 전통 증기찜 요리까지 해먹습니다.

먹방에 여행에 탐험까지 모두 보여준 집시맨의 활약이 돋보였습니다.

일본의 길바닥 온천/사진=MBN
↑ 일본의 길바닥 온천/사진=MBN

MBN의 집시맨은 멀쩡한 집을 놔두고 각종 운동수단을 이용해 차를 집 삼아 각지를 유랑하는 자유영혼들을 소개합니다.

달리는 집

의 모든 것과 길 위를 선택한 그들만의 이야기를 유쾌하게 풀어내는데요. 그야말로 신개념 리얼 로드 버라이어티라 할 수 있습니다. 그동안 집시맨 방송에서는 버스 운전사와 화가 부부, 효심 깊은 아들과 어머니 등 여러 여행가들이 출연했습니다.

여행 생활자 집시맨은 매주 목요일 밤 9시 5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