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올 봄 들어 가장 따뜻…큰 일교차 주의

기사입력 2019-04-16 07:45 l 최종수정 2019-04-16 07:57

<1>오늘 올 봄 들어서 가장 따뜻하겠습니다. 서울의 낮 기온 22도, 대전 23도, 광주 24도까지 올라 5월 상순에 해당하는 날씨를 보일텐데요. 그렇다고 아침에 얇은 옷만 입고 나오시면 감기걸리기 쉽습니다. 지금 서울 7.2도, 대전 4.6도로 시작합니다. 아침과 낮의 일교차 12~20도가량 크게 벌어지겠습니다.

<2>대기는 다시 건조해졌습니다. 서울을 포함한 중부내륙과 강원 동해안, 경북 건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특히 영동에서는 바람까지 강하게 불어 불씨 관리를 잘해주셔야겠습니다.

<위성>위성영상입니다. 지금 전국이 맑지만, 곳곳에 안개가 드리워져 있습니다.

<중부>오늘 계속해 전국이 맑겠고, 공기도 깨끗하겠습니다. 낮에 서해안과 제주에서는 구름의 양이 늘어나겠습니다.

<남부>밤부터 제주도와 전남 남해안에서 비가 오겠습니다.

<강수>내일 오전까지 제주 산지 60mm 이상, 남해안에서는 5~10mm의 비가 오겠습니다.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습니다.

<현재>이 시각 강릉은 15.4도, 울진 14도까지 올라 있습니다.

<최고>낮 기온 대부분 20도를 웃도는 곳이 많겠습니다. 서울 22도, 대전 23도, 전주 24도로 평년보다 2~5도가량 높겠습니다.

<주간>당분간 따뜻한 봄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민미경 기상캐스터)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