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오늘 안산서 세월호 5주기 기억식

기사입력 2019-04-16 09:25 l 최종수정 2019-04-23 10:05

세월호참사 5주기를 맞아 오늘(16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일원에서 대규모 추모 행사가 마련됩니다.


안산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경기도 안산시 화랑유원지에서 사단법인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와 4.16재단이 공동 주관하고, 교육부·행정안전부·해양수산부·경기도·경기도교육청·안산시가 지원하는 기억식이 열립니다.

이날 추모 행사에는 유가족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이재명 경기지사, 이재정 도 교육감, 윤화섭 안산시장, 각 정당 대표 및 국회의원, 시민 등 5천여명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참석자들은 당시 참사로 희생된 261명의 단원고 학생 및 교사를 추모하고, 안전사회를 염원할 예정입니다.

기억식은 오후 3시 안산시 전역에 1분간 울리는 추모사이렌을 시작으로 희생자 추모 묵념, 유 부총리와 장훈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위원장 등의 추도사, 기억 공연, 추도시 낭송, 기억 영상, 기억편지 낭송, 기억 합창 순으로 진행됩니다.


단원고에서도 학생회 주관으로 이날 오전 내내 다양한 추모 프로그램이 이어집니다.

학생들은 학급별로

추모 엽서와 노란 리본을 만들며 선배들을 기억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희망하는 학생과 학부모 등에 한해 오전 10시 학교 단원관에서 '5주기 세월호참사 추모 행사'도 진행됩니다.

또 점심 식사 후 학생들은 사고 당시 2학년 교실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 안산교육지원청 내 '기억교실'을 방문, 희생한 선배들을 기릴 예정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