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세월호 5주기, 정우성→유병재 추모 물결 “잊지 않겠습니다” [M+이슈]

기사입력 2019-04-16 09:44

세월호 5주기 정우성 윤세아 공승연 문정희 유병재 추모 물결 사진=DB
↑ 세월호 5주기 정우성 윤세아 공승연 문정희 유병재 추모 물결 사진=DB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스타들의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16일 배우 정우성은 자신의 SNS에 작은 종이배로 만든 크고 노란 종이배 사진을 게재해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추모했다. 정우성은 지난해 4월 개봉한 세월호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감독 김지영) 내레이션 참여 등 줄곧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기 위한 움직임을 보여왔다.

같은 날 배우 윤세아와 공승연, 문정희, 방송인 유병재 등 여러 스타들도 각각 SNS를 통해 추모에 동참했다.

윤세아는 “#마을에서기억하는0416 기억하겠습니다 잊지않겠습니다 #세월이빛나는마을 #remember0416”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손글씨가 적힌 엽서를 공개하며 추모했다. 공승연은 세월호 리본 사진과 함께 “세월호 5주기 #잊지않겠습니다”라는 글로 마음을 전했다.

유병재는 자신의 팔목에 ‘REMEMBER 20140416’ 문구가 각인된 세월호 팔찌를 착용한 채 “우리 모두”라고 짧게 적었다.

문정희도 세월호를 기억했다. 문정희는 “#세월호5주기추모 잊지 않겠습니다. 아직도 먹먹한 모두의 아픔입니다. 벌써 5주기네요. 아직 해결해야 일들이 많이

남아있는데요. 세월호 침몰 희생자분들을 추모합니다”라며 추모의 뜻을 담았다.

이밖에도 뮤지컬배우 김소현, 가수 선우정아, 효민, 방송인 조우종 등이 각자의 방식으로 세월호 5주기를 추모했다.

한편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은 이날 오후 경기도 안산시 일원에서 대규모 추모 행사가 진행될 계획이다.

MBN스타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