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특징주] 아시아나항공, 또 52주 신고가…매각 관련주 급등

기사입력 2019-04-16 10:06


금호아시아나그룹이 15일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어 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핵심 계열사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정했다. 사진은 서울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본사.[사진: 이충우 기자]
↑ 금호아시아나그룹이 15일 금호산업 이사회를 열어 금호아시아나그룹이 핵심 계열사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정했다. 사진은 서울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본사.[사진: 이충우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최대주주인 금호산업의 매각 발표 이후 주가가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 이날도 7거래일 연속 상승한 데 이어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16일 오전 9시 38분 현재 아시아나항공은 전일 대비 1700원(23.35%) 오른 8980원에 거래 중이다.
장중 한때 9450원까지 오르며 52주 신고가를 경신했다.
아시아나항공 매각 이슈로 금호아시아나그룹주가 일제히 상승하고 있다.
금호산업우(29.87%)가 이날도 급등한 데 이어 금호산업(19.21%), 아시아나IDT(21.21%) 등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 인수 후보군으로 거론되는 한화와 SK그룹주 등도 동반 강세다.
SK네트웍스우와 한화우가 상한가를 기록했고, 한화의 물류를 담당하는 유통물류회사인 한익스프레스는 19.06% 상승했다.
증권가에서는 아시아나항공 매각될 경우 재무구조가

개선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류제현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아시아나항공 지분 매각과 함께 ABS 및 회사채 상환을 위한 자금은 채권단이 영구채 발행 등의 방식으로 지원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로써 약 5000억원 가량의 유동성 개선을 기대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현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