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제주서 단독주택 20동 이용한 불법 숙박업소 적발

기사입력 2019-04-16 14:36 l 최종수정 2019-04-16 14:39

제주 자치경찰단 불법 숙박업 단속 활동 / 사진=제주도자치경찰단 제공
↑ 제주 자치경찰단 불법 숙박업 단속 활동 / 사진=제주도자치경찰단 제공

서귀포시는 제주자치경찰단과 지난달 합동 단속을 실시해 서귀포시 성산읍 소재 단독주택 20동을 이용해 불법으로 숙박업을 한 업소를 적발해 고발조치 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적발된 업소는 2017년 6월부터 서귀포시 성산읍 난산리의 단독주택 20개 동을 임대해 농어촌민박 운영 신고를 하지 않은 채 주방시설 등 숙박편의시설을 갖추고 불법으로 숙박업을 하다 적발됐습니다.

해당 업소는 1개 동 당 1일 숙박료 3∼8만원씩 받으며, 월평균 500만원에 매출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미신고 숙박업소 대다수가 스프링클러와 소화기 등 소방시설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아 화재 발생 시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며 "또 소독과 환기 등 위생 준수 의무를 지키지 않는 경우도 많아 투숙객의 건강 악화는 물론, 제주 관광 이미지까지 흐리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서귀포시는 오는 5월까지 미신고 숙박업소로 의심되는 아파트와 미분양주택 등에 대해 상시 모니터링하고 자치경찰과 함께 주 1회 합동 단속을 할 방침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