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옹진군 옛 군청 폐건물서 8개월 전 실종된 70대 시신 발견

기사입력 2019-04-16 15:31 l 최종수정 2019-04-23 16:05


인천시 옹진군이 과거 사용하던 옛 청사 폐건물에서 부패한 상태의 70대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오늘(16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오늘 오전 11시 24분쯤 인천시 중구 옹진군청 옛 청사 폐건물 4층에서 75살 A 씨가 숨져 있는 것을 옹진군 소속 공무원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습니다.

발견 당시 A 씨 시신은 심하게 부패한 상태였으며 시신 위에는 커튼이 덮여 있었습니다.

A 씨 시신이 발견된 건물은 과거 옹진군이 청사로 사용하다가 신청사로 이전한 뒤 폐건물로 방치된 곳입니다. 총 4개 동 가운데 2개 동은 현재 옹진군 농업기술센터가 사용하고 있습니다.

옹진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현재 안전진단 용역을 진행 중인 폐건물에서 전날 용역업체 직원이 마네킹인 줄 알고 사진을 찍었다"며 "오늘 아침에 보여주는데 시신으로 보여 청사관리팀을 통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이 확인한

결과 A 씨는 지난해 8월 15일 가출 신고가 접수된 상태였습니다.

경찰은 범죄 연관성을 확인하기 위해 주변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 씨 시신 부검을 의뢰할 예정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유족 말로는 A 씨가 평소 간경화를 앓았다고 한다"며 "정확한 사망 경위는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