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전 유성구 산불 진화 완료…"인명 피해 없어"

기사입력 2019-04-16 17:23 l 최종수정 2019-04-23 18:05


오늘(16일) 오후 대전 유성구 대정동 한 야산에서 발생한 불이 임야 2ha를 태우고 오후 4시 29분쯤 진화됐습니다.

불은 오늘 오후 1시 40분쯤 처음 목격됐습니다.

시민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산림청과 대전소방본부는 헬기 6대를 비롯해 장비 71대, 진화인력 400여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습니다.

산 아래쪽에서 시작된 불은 초속 3.1m의 다소 강한 바람을 타고 확산했습니다.

불이 인근 야적장에 쌓아둔 공사용 폐목에 옮겨붙어 한때 불길이 강해지면서 진화에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당국은 산불이 인근 민가로 번지는 것을 막기 위해 진화대원을 투입해 방화선을 구축하기도 했습니다.

대전시는 산불 발생 인근 지역인 유성구 대정동과 용계동, 서구 관저동 주민들에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라는 재난 문자를 발송했습니다.

산림당국은 산불 발생 2시간이 지나 주불을 잡는 데 성공, 오후 4시 29분께 완전히 진화했습니다. 대전시는 임야 2ha가 불에 탔다고 설명했습니다.

지금까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으며,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